원주역사박물관
원주역사박물관
원주역사박물관

참여마당

주말가족영화

한국 음식을 말하다 - 밥상위의 근대
한국 음식을 말하다 - 밥상위의 근대
#상영일시2018.4.29(일) 오후2시
#장르_형식다큐멘터리/녹음
#상영시간48분
서글픔의 역사, 한국음식의 변천 100년
조선요리옥이 생겨난 배경은 무엇이며 조선 왕실의 궁중 요리는 어떻게 요릿집 메뉴가 되었을까? 또, 국밥과 비빔밥이 가장 오래된 외식 메뉴가 될 수밖에 없었던 이유는 무엇일까? 요즘 웰빙 열풍으로 갈수록 소비량이 줄고 있다는 화학조미료. 그렇다면 아이들의 입맛에는 어떠한 변화가 있을지 천연다시마로 국을 끓여 맛의 선호도를 알아보고 조미료만 다를 뿐인데 나오는 의외의 반응을 살펴본다.
최초의 조선요리옥 명월관에서 시작되어 현재 한정식까지 우리 음식의 격변기 100년을 재조명해 근대화를 겪으면서 어떻게 한국음식의 맛과 문화를 잃어갔는지 우리 사회의 흐름을 살펴본다.
작성자방문희     등록일2018.04.03     조회수77


△ 이전글     어머니의 백번재 가을날
 현재글     한국 음식을 말하다 - 밥상위의 근대
▽ 다음글     개구리왕국




원주시역사박물관
www.wonjumuseum.or.kr
[26331] 강원도 원주시 봉산로 134 (봉산동) 원주시역사박물관  T. 033-737-4371ㆍF. 033-737-4843
Copyright (C) 2009-2020 All Rights Reserved.
[26331] 강원도 원주시 봉산로 134 (봉산동)
T. 033-737-4371ㆍF. 033-737-4843
Copyright (C) 2009-2020 All Rights Reserved.
페이스북